올해는 일본 전설의 만화 북두의 권 30주년을 맞는 해 입니다. 세기말 구세주 켄시로와 그 주변에 펼쳐지는 사랑! 우정! 증오! 애증! 등 다채로운 드라마가 인상적인 작품이죠. 그의 첫 등장이 벌써 30년이 됐다는 것이 참 인상적입니다.



켄시로의 등장은 일본 만화가 가진 힘을 증폭 시켜주는 역할을 했습니다.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제대로 된 상남자캐릭터가 첫 선을 보인 것이죠. 그는 이후에 등장하는 많은 열혈 만화의 모티브가 됐고 이는 일본은 물론 전 세계에 큰 영향을 끼치는 계기가 됩니다.




jin_01

이 장면만 봐도 카리스마가 뚝뚝!

 



덕분에 그의 카리스마는 아직까지도 회자되고 패러디 되고 있습니다. 특히 넌 이미 죽어 있다라는 명대사는 북두의 권은 몰라도 대사만큼은 알고 있을 정도로 큰 화제가 됐죠. 켄시로 외 다양한 인물들의 성격이나 특징들도 이 작품의 인기를 유지하는 원동력입니다.



30주년이 된 북두무쌍을 기념하기 위한 타이틀이 왔습니다. 전작 북두무쌍에서 한 차원 진화한 무쌍 프랜차이즈 게임 진 북두무쌍이 그것입니다. 30주년에 맞춰 등장한 이 게임은 향상된 게임 플레이와 함께 원작 대부분의 볼륨을 담으면서 완전한 진화에 성공했습니다.

 



jin_02

전작보다 선택 가능 캐릭터가 대폭 증가했습니다!

 



* 이 게임의 특징: 더욱 빨라진 경쾌한 액션


이 게임의 가장 큰 특징은 주인공들의 액션이 시원해지고 빨라졌다는 점입니다. 특유의 묵직한 타격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전체적인 게임 스피드가 한껏 상승했습니다.



덕분에 다수의 적이 몰려 올 때 캐릭터들의 대응이 한껏 살아났습니다. 특히 보스형 캐릭터들은 다양한 액션을 사용하면서 공격을 시도하는데, 변화된 회피 동작과 카운터 액션은 원작의 치열한 공방을 게임 속에 고스란히 재현 시켰습니다.



jin_03

동작 자체가 매우 빨라 공방의 재미가 되살아났습니다.

 


북두와 남두의 권의 차이에서 오는 타격감이나 느낌도 확실히 다릅니다. 북두 쪽은 묵직한, 그리고 남두는 가벼우면서도 날카로운 느낌이 강하죠. 이 두 느낌은 게이머들의 선택에 따라 독특하면서도 묘한 손맛을 느끼게 해줍니다. 개인적으로는 북두 계열이 더 좋지만요.



전작의 연속 입력 기능은 이번에는 사라졌습니다. 물론 퀵 버튼 액션이 존재하기 때문에 이벤트 장면에서는 잠깐 집중해주는 것이 좋겠습니다만 그리 큰 부담은 아니에요.



 

* 구매포인트: 다양해진 게임성. 시리즈를 좋아한다면 꼭 해봐라!


이 게임의 구매 포인트는 다양해진 게임성입니다.

 


jin_04

넌 이미 잡혀 있다! 성공 시키면 아주 신나게 팰 수 있습니다.

 



우선 선택 가능한 캐릭터가 대폭 늘어났습니다. 북두, 남두, 원두, 인간(사격계) 등으로 구분돼 아주 다양한 인물들을 선택할 수 있죠. 류우가나 후도우, 주우쟈 등의 캐릭터는 물론 밧트와 린도 선택 가능 캐릭터로 등장합니다. 덕분에 즐길 수 있는 스토리도 대거 늘어났습니다.



스토리 부분은 전설과 환투로 나눠지는데 전설에서는 켄시로의 일대기를 맛볼 수 있습니다. 이번 신작에는 천제편과 수라의 국편도 추가돼 전작에서 만날 수 없는 스토리를 게임으로 체험해볼 수 있습니다. 전체적인 전설편 볼륨이 엄청나기 때문에 플레이 시간 걱정은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jin_05

이벤트 도중에는 퀵버튼 액션이 존재합니다.

 




환투편에서는 늘어난 캐릭터들의 스토리와 진 삼국무쌍 특유의 거점 공략으로 승리하는 내용이 펼쳐집니다. 캐릭터마다 스토리가 다르기 때문에 다른 캐릭터의 팬 분들이라면 매우 즐겁게 즐길 수 있는 부분이 아닐까 합니다. 다만 캐릭터는 전설편 플레이로 언락해야 하니 가능하면 본편을 즐긴 후 해보는 것이 좋겠죠.



성장 요소도 변경됐습니다. 얻게 되는 아이템을 통해 장착을 한 후 연계성을 높이면 강력해지는 형태입니다. 한 눈에 직관적으로 볼 수 있기 때문에 어려운 부분은 없지만 일일이 아이템을 공유해야 다른 캐릭터가 쓸 수 있다는 부분은 명심해야겠죠.

 


jin_06

이벤트들은 만화식 컷신을 활용, 원작 느낌을 잘 살려줍니다.

 


전체적으로 잉여 캐릭터가 없고 3개 이상의 무쌍난무를 가져 원작의 느낌을 최대한 살린 점에 대해서는 칭찬을 하고 싶습니다.

 


* 총평: 30주년 기념! 그에 어울리는 멋진 게임의 등장! 놓치지 말길!



총평입니다. 30주년 해에 등장하는 것이 큰 부담이었겠지만 그 부담을 잘 이겨낸 멋진 게임이라고 생각합니다. 100명 이상의 적이 몰려오는 특유의 난전도 재미있게 잘 풀어냈으며, 시원한 타격감은 스트레스가 다 날아갈 정도로 즐겁습니다.



온라인 모드가 추가된 부분도 인상적이죠. 44로 대결을 펼칠 수 있는 모드는 의외의 긴장감을 안겨줍니다. 다만 회선에 따라 렉이 생기는 일이 있고 대전 상대 찾는 것이 쉽지만은 않네요. 그래도 독특한 재미를 주는 데는 부족함이 없어 보입니다.



jin_07
사실, 저 말이 더 무서워요..

 


전설편만 다 즐겨봐도 만화책 전권을 다 읽은 듯한 뿌듯함이 느껴지는 연출이나 이벤트 설정도 즐겁습니다.



환투편 자체의 볼륨도 커서 많은 게이머들의 지지를 받는 마미야나 린 플레이도 즐겁습니다. 아마 무쌍 시리즈를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전작보다 한층 가볍고 경쾌해진 진 북두무쌍의 게임 플레이에 큰 만족을 느끼실 것으로 생각됩니다. 팬이라면 꼭 즐겨봐야 할 멋진 액션 게임, 진 북두무쌍이었습니다.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다음뷰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레뷰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글에 대한 여러분 생각을 남겨 주세요. 소중하게 의견 감사드려요!
  1. 산은산물은물 2013.03.28 2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해보진 못했지만 전작을 티비에서 본일이 있습니다ㅎ 켠XX 왕XX 라는 프로그램에서요ㅎㅎ
    무지 재밌겠던데 이번이 더 화려하게 나왔다고하니+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