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그라운드 지기입니다. PlayStation® 공식 블로그 ‘PLAY GROUND’에서 모집한 총 49명의 유저들간의 열전 ‘PlayStation®과 함께하는 게이머 캠프’가 성황리에 종료되었습니다!



10월 1일 토요일부터 3일 월요일까지 2박 3일간 강원도 홍천에서 펼쳐진 이번 캠프에서는 총 49명의 PlayStation® 유저들이 참가하여 7종의 미 발매 타이틀 시연했습니다.



그리고 ‘스트리트파이터 X 철권’과 ‘그란 투리스모 5’ 게임대회, PlayStation®관련 퀴즈대회, 고수와의 대결, 호러게임 체험 등 다양한 행사가 이어졌습니다. 또, 철권 김제우님, 스트리트파이터 안창완님, 그란 투리스모 5 이선홍님과 위닝일레븐 진광식님 등 프로게이머 및 대회 우승자들이 대거 참석해 해당 게임을 잘 할 수 있는 노하우를 공개해 참여자 분들의 많은 호응을 얻었습니다.


많은 기대를 모았던 하반기 라인업 소개 시간에는 연말부터 내년 초까지 발매될 주요 타이틀이 대거 공개되었는데요, ‘철권 하이브리드’의 놀라운 가격이 공개되는 등 유저분들이 좋아할만한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이외에도 SCEK의 카와우치 대표님 및 팀장분들이 직접 유저들의 질문에 답변하는 미니 Q&A세션과 마지막 밤을 수놓은 불꽃놀이와 캠프파이어로 2박 3일간의 뜨거운 열전이 마무리되었습니다.


49명의 참가자 가운데 ‘최고의 게이머’로 선정된 김요셉(회사원)씨는 ‘최고의 게이머’에게는 100만원 상당의 PlayStation®Network Card를 받으셨습니다!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티셔츠, 야구점퍼, PlayStation®Move 샤프슈터, 게임 캐릭터피규어 등이 포함된 20만원 상당의 기념품 패키지가 주어졌으며,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PlayStation®Network Card, PS3™ 소프트웨어, 영화 티켓, 인기 타이틀 관련 피규어 및 OST CD 등 풍성한 경품이 추가로 제공되었습니다.

 
게이머들의 순수한 열정을 확인할 수 있었던 ‘PlayStation®과 함께하는 게이머 캠프 – 나는 게이머다’ 캠프에 참여해주신 분들 모두 감사 드리며, 미 발매 타이틀, 다양한 이벤트 등 자세한 이야기는 ‘PLAY GROUND’를 통해 계속 전해드릴게요! 기대해주세요~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다음뷰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레뷰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글에 대한 여러분 생각을 남겨 주세요. 소중하게 의견 감사드려요!
  1. 장상진 2011.10.04 20: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게이머 캠프 참가하게 되어 즐거웠습니다. 좋은 자리 마련해주셔서 감사하고,
    다음에 이런 기회가 있으면 또 갈 수 있으면 좋겠네요.
    감사합니다.

  2. xmb 2011.10.04 2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재밌었어요 ^^

  3. Favicon of http://greatazo.egloos.com BlogIcon 색마왕아조 2011.10.05 0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오늘 문자를 하나 받았습니다. 웹하드에 이번캠프사진을 올리셨다고 ID랑 PASS를 보내주셨는데 이게 어디로 가야하는건지 알수가 없네요. 웹하드라...

  4. 2011.10.05 03: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비밀댓글입니다

  5. 2011.10.05 1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비밀댓글입니다

  6. Favicon of http://estel.tistory.com BlogIcon 아스라이 2011.10.05 1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정말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2박 3일이 순식간에 지나버렸을 정도로... 보이지 않는 곳에서 준비하시고 실행하셨던 분들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7. Favicon of http://blog.naver.com/wizard22 BlogIcon Hyoun 2011.10.05 12: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마지막날 아침에 일찍 일어나 깔끔하게 머리감고 샤워하고 밖으로 나섰습니다~

    첫 날 도착할 때부터 무척 아름다운 풍경이라, 좀 더 담아두기 위해 1시간 동안 산책 시작~ 강가 쪽으로 걷다가 다른 펜션 안으로 들어갈 순 없어서 위로 올라가니 가까이서 보는 것과는 또 다른 풍경이 보였습니다

    혼자 담아두기엔 아까워 가족과 통화를 했어요. 아름답고 좋은 곳이니 다음엔 우리 가족이 같이 오자고~ 어제 바베큐 파티와 캠프파이어 너무도 대단했다고~ 불꽃놀이가 우리의 수원 시민의 날 불꽃놀이를 훨씬 능가한 내 인생에서 TOP2의 불꽃놀이였다고~ 슈퍼마리오 대표님께서 보핍보핍 춤을 무려 2번이나 매우 깜찍하고 앙증맞고 귀엽게 추셨다고^0^ 그래도 대표님은 배관공 복장보다 요리사 모자와 앞치마가 더 잘 어울리셨다고:D

    참가자와 스탭 분들과 SCEK 가족 분들 모두가 강강술래하며 기차놀이하며 달리고 춤추고 하이파이브할 땐 정말 이대로 시간이 멈춰도 좋겠다고 생각할 만큼 즐거웠다고~

    콘솔 유저의 최고 바램이라 할 수 있는 미발매 타이틀 시연, 조원들끼리 열심히 단합해서 레크리에이션 달리고 우연히 옆에 앉은 다른 조원 분들과도 즐겁게 이야기 나누고 한 방에 모인 여성 유저들은 다 같이 게임과 출연 성우에 대한 무한한 애정과 정보를 주고 받고~

    가격을 환산하면 더더욱 엄청난 양의 선물들과 야식도 바베큐파티도 간식도 호화로웠던 식사, 넓고 쾌적한 펜션 숙박.. 너무도 감사했습니다~ 그래도 가장 큰 선물은 역시

    "좋은 사람들을 만나 다 함께 좋은 시간을 보낸 것"이었습니다-

    캠프 마지막날엔 보통 지쳐서 빨리 집으로 돌아가고 싶어했는데, 이번엔 정말로 떠나기 싫고, 헤어지기 싫고, 끝나는 것이 너무도 아쉬었습니다.. 연락처를 소중히 주고받고, 부피도 엄청난 선물들을 추스리기 위해 국전 행은 포기하고 집으로 돌아갔지만.. 저녁에 2박 3일을 함께 한 분께 안부 문자가 와서 더더욱 기뻤습니다!

    저는 정품을 애용하는 콘솔 게이머라는 사실을 자랑스럽게 여기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왔지만, 역시 가장 큰 기쁨은 그러한 즐거움이 저만의 것이 아닌 다함께 체감할 때라는 사실을 다시금 알게된 소중한 캠프였습니다

    좋은 자리 마련해주시고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저도 다음 기회가 있다면 꼭 함께 하고 싶습니다- 그때는 저의 매우매우 미숙한 게임 실력이 조금은 더 나아져 있을까요?

    (선물받은 언차티드2는 친오빠가 미친 듯이 플레이 중, 그 옆에선 어머니께서 '그래픽이 아니라 완벽한 실사 같아'라며 감탄 중, 정작 당사자인 저는 오프닝조차도 못 본 채 오늘도 아침 일찍 집을 나섭니다^_^;;)

  8. Favicon of http://blog.naver.com/wizard22 BlogIcon Hyoun 2011.10.05 12: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글이 너무 길어져서, 그래도 하나만 더~ 우리의 캠프대장님이신 MC 윤남균 님께 특별히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둘째 날에 우연히 짤막하게 대화를 나눌 기회가 있었습니다. 사실 전 그때 농담 반 진담 반으로 말한 건데 대장님께선 무척 진지하게 받아주셔서 MC로서 그 분의 철학과 비전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때는 말씀을 드리지 못했지만.. 정말 대장님은 멋진 MC이시고, <Share The Vision>이라는 말이 잘 어울리시는 분이셨습니다.

    내 자신이 즐겁게 시간을 보내는 것은 쉬운 일입니다. 그러나 처음 모인 49명이 '최초'라는 수식어가 붙는 캠프에 참가해서 2박 3일 간 다같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것은 정말로 어려운 일입니다. 실제로 캠프 개최 전에 '콘솔 게이머들이 모이면 분위기 진짜 어색할 듯'이라는 글들이 보이곤 했으니까요.

    그런데도 이렇게 즐거운 2박 3일 캠프가 될 수 있었던 것은, 모두가 함께 서로의 즐거움을 나눠가질 수 있었던 것은 우리 캠프 대장님의 역작입니다!

    마지막 날 떠나는 버스에 앉은 자리가 마침 MC님이 계신 방향이라 차창 밖으로라도 인사를 나눌 수 있어서 다행이었어요! 대장님 싸랑해요~ \(^O^)/

  9. belowzero 2011.10.05 14: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웹하드아이디랑비번은 받았는데 어딘지는 안왔네요.. 좀 알려주세요.

  10. dassad 2011.10.05 17: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11. 나는게이머다X 나는 덕후다 O 2011.10.05 17: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12. 2011.10.05 19: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비밀댓글입니다

  13. Favicon of http://cyworld.com/kbkkbk88 BlogIcon 김더하기 2011.10.07 00: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너무너무 재미있는 캠프였습니다 스탭분들 모두모두 수고 많으셨습니다^^

  14. 2011.10.07 1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비밀댓글입니다

  15. 개념라면 2011.10.11 16: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Ps 로고가 있는 야구점퍼가 부럽네요 ㅠㅠㅠ

  16. 베르셀 2011.10.15 16: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으아.. 나는 게이머다 당첨확인페이지에 보니 당첨되었더군요.
    왜 당첨된걸 몰랐을까요 ㅜㅜ

    hvvh1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