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저의 PS Vita 라이프를 즐겁게 해주는 게임이 하나 있습니다. 바로 오토바이 스턴트 게임 어반 트라이얼 프리스타일’(Urban Trial Free Style) 게임입니다. 짧은 시간 즐길 수 있고 방대한 스테이지가 존재해 전혀 질리지 않는 재미를 선사해주기 때문입니다.


직장인의 입장에서 어반 트라이얼 프리스타일 게임은 큰 시간을 소요하지 않으면서도 짧은 시간 강렬한 재미를 느끼도록 해주는 멋진 게임이죠. 가격도 저렴하고 무엇보다 게임을 배우지 않아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멋진 것 같습니다.


  누구나 해보고 싶은 돌+아이 행동, 이 게임에 다 있습니다.

 

이 게임의 전신으로는 트라이얼 시리즈가 있습니다. 어반 트라이얼 프리스타일은 기존 시리즈의 특징을 그대로 살리면서 좀처럼 볼 수 없는 화끈한 도심 스턴트 레이스를 경험하게 해줍니다.

 

* 이 게임의 특징: 간단한 조작에서 나오는 스턴트 액션!


이 게임의 가장 큰 특징은 별 다른 조작 없이 펼칠 수 있는 멋진 스턴트 액션에 있습니다. 게임은 시작부터 게이머에게 과감한 점프와 스턴트 액션을 요구합니다. 이 액션은 아날로그 스틱을 앞, 또는 뒤로 조작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해줍니다.

 


상황에 맞춰 앞뒤, 참 쉽죠잉?

 

아날로그 스틱을 앞으로 할 경우 바이크의 앞쪽에 무게 중심을 옮겨 회전을 유도하게 되고, 뒤로 할 경우 달리는 상황에서 앞 바퀴를 들거나 점프 시 뒤로 회전하도록 만듭니다. 좌우 회원이 아닌 360도 회전으로 보시면 됩니다.


그리고 모든 레이싱 게임이 그렇듯 이 게임도 엑셀, 브레이크가 있습니다. 이를 조합해서 점프의 강약을 조절하고 다양한 액션을 펼쳐 다른 유저들보다 높은 점수, 빠른 완주 스코어를 완성할 수 있습니다. 이 게임의 조작법은 정말 1분이면 적응할 정도로 쉽고 직관적입니다.


그냥 쭈욱 내려가시면 됩니다. 그러면 스트레스도 휘릭!

 

* 구매포인트: 방대한 스테이지..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즐기는 게임


이런 스턴트 액션은 스테이지마다 다양하게 펼쳐집니다. 경기장처럼 보이는 스테이지부터 공사장 건물 사이를 오가며 펼치는 스턴트, 도심 속 빌딩 숲을 뛰어다니며 아슬아슬한 생존 레이싱을 펼치는 과정까지 그야말로 색다른 재미를 게이머에게 줍니다.


스테이지의 구성만이 전부는 아닙니다. 이 게임은 게이머에게 전 세계 수많은 익스트림 마니아들에게 도전장을 내밀게 만들고 바이크의 개조, 캐릭터 꾸미기 요소 등을 살려 계속적인 플레이를 유도합니다. 한 개의 스테이지를 완벽하게 깨기 위해 수많은 도전을 하게 합니다.

 

물론 이대로 추락하면 멘붕이 오겠지만, 잘 돌면 세계 1!

 

바이크의 개조에 따라 더 빠른 속도, 더 높은 점프, 빠른 스턴트 액션을 가능하게 합니다. 후반에는 정말 혀를 내두를 정도로 굉장한 스테이지가 많이 등장하지만 바이크의 개조가 어느 정도 이상 돼 있다면 크게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오히려 걱정해야 하는 건 자신과 경쟁하는 전 세계 게이머들이 되겠습니다. 그들은 게임 내 고스트 플레이어로 등장해 자신의 멋진 기량을 뽐냅니다. 그들의 플레이 방식을 보면서 기록을 단축하고 그들을 뛰어넘어 전 세계 1위 자리를 당당하게 차지하는 것입니다.


  영화 속 그 장면! 이런 독특한 장면이 넘칩니다!

 

특히 스턴트 부분에서는 구간마다 최고 성적을 따로 매기기 때문에 한 개의 액션으로도 전 세계 1위에 오를 수 있습니다. 그러면 구간에 자신의 얼굴이 딱! 나오게 됩니다. 멋지지 않나요? 참고로 엄청난 스테이지에는 그만큼 엄청난 고수들이 있으니 그들의 플레이를 먼저 보시길 바랍니다.

 

* 총평: 시간이 별로 없다고? 그럼 1분만 투자하세요. 심장이 바운스 할 것입니다.


총평입니다. 어반 트라이얼 프리스타일 게임은 짧은 플레이, 간단한 조작이지만 그 순간에 주는 짜릿함은 강력한 멋진 작품입니다. 전작들이 정해진 공간 내 최고의 플레이를 선사하는 방식이라면 이 게임은 스테이지마다 색다른 구성을 제공, 게이머에게 꾸준한 플레이를 유도합니다.

 

따라올 테면 따라와봐! 하하하핫!

 

한 개의 스테이지마다 1분이 채 소요되지 않지만 그 속에 들어 있는 다양한 재미를 찾기 위해서는 그만큼 다양한 시도를 해야 하는 것입니다. 바이크의 개조만으로도 첫 번째부터 마지막 스테이지까지 모두 달라지게 됩니다. 굉장한 경험이 아닐까 싶네요.


그리고 이 게임은 바쁜 직장인들에게 최적화된 재미를 줍니다. 자투리 시간을 활용해 멋진 스턴트 액션을 즐기는 것이죠. 이를 통해 스트레스를 풀 수도 있습니다. (물론 일부 스테이지는 짜증을 유발 시키기도 하지만요.) 저 역시 그렇게 즐기고 있죠.


   레이서가 바이크를 놓친 건 실패했다는 의미이니, 다시 하세요!

 

간단한 조작으로 느끼는 짜릿한 스턴트 액션 레이싱 게임 어반 트라이얼 프리스타일. 부족함 없는 재미를 추구하는 분들에게 강력 추천합니다.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다음뷰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레뷰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글에 대한 여러분 생각을 남겨 주세요. 소중하게 의견 감사드려요!
  1. 산은산물은물 2013.05.09 0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아직 살게 많은데 그림과 설명보니 이것도 끌리네요+_+ 타이틀이 쌓여만가서 큰일입니다ㅎㅎ

  2. Favicon of http://mypi.ruliweb.daum.net/mypi.htm?id=ido3411 BlogIcon KORKH 2013.05.09 0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5월 발매리스트는 언제 등록되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