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은 스크린 골프, 온라인 게임, 전문채널 등으로 골프가 많은 대중에게 사랑 받고 있지만 그 전까지 골프는 부자들만 하는 고급 스포츠라는 이미지가 있었습니다. 물론 이는 단순한 편견일지도 모르지만 골프에 대한 이 같은 선입견은 쉽게 사라지지 않았죠.


이런 선입견을 뒤집게 한 게임이 있었습니다. 게이머에게 있어서는 전설의 머신, 초대 PlayStation®으로 처음 등장한 ‘모두의 GOLF’가 그것이었습니다. 1997년 출시된 이 게임은 귀여운 캐릭터와 깊이 있는 게임성, 그리고 한 번에 알바트로스가 되느냐 안되느냐에 따른 드라마틱함으로 화제가 되었습니다.


이후 이 시리즈는 일본 내에서 대대적인 골프 붐을 일으켰을 뿐만 아니라 스포츠 게임의 성공 가능성을 보였습니다. 그리고 총 5개의 정식 넘버링 작품과 PSP®(PlayStation®Portable)로도 출시되어 국민 골프 게임으로써의 자리매김을 확실히 하였습니다.


모두의 GOLF 6

▶ 모두의 GOLF 6가 돌아왔습니다!

모두의 GOLF 6
▶ 아싸! 버디!



PlayStation®Vita의 한국 정식 발매 확정과 함께 ‘모두의 GOLF 6’가 한글화된다고 발표되었습니다. (만세!)  시리즈 최초의 한글화도 반갑지만 PS Vita로 새롭게 태어날 ‘모두의 GOLF’에 대한 기대감도 무럭무럭 자라났습니다.


모두의 GOLF 6
▶ 자, 집중.



그리고 2월 22일, 저의 기대감에 딱 맞는 완벽한 재미를 가진 게임으로 ‘모두의 GOLF 6’가 출시된 것이죠. 시리즈 최신작은 휴대용 게임기 PS Vita로 나온 게임임에도 불구하고 정식 넘버링 시리즈가 됐다는 점에서 화제가 됐죠.


모두의 GOLF 6

▶ 포터블시리즈특유의 커스텀 요소는 안정적으로 진화!


모두의 GOLF 6
▶ 한글 로딩 화면만 보고 있어도 흐뭇!



이번 신작의 포인트는 크게 2가지. 그 것은, PS Vita의 성능을 충분히 살린 다양한 조작기능과 매일매일이 즐거운 ‘데일리 세계 대회’기능 입니다.


‘모두의 GOLF 6’는 그 동안의 조작 방식을 유지하면서도 PS Vita의 특징을 충실히 반영했습니다. 모션 센서와 듀얼 아날로그 스틱, 카메라 기능을 활용한 AR 프로필 기능, 전면, 후면 터치 등 PS Vita의 거의 모든 조작 방식을 다 사용합니다. 저도 정말 깜짝 놀랐습니다.



모두의 GOLF 6
▶ 시점 전환이 매력적!


모두의 GOLF 6
▶ ‘모골’×PS Vita=자유!



시점이 다양해진 것도 매우 매력적입니다. 플레이어 캐릭터의 시점부터 3인칭, 프리 카메라 시점, 상공 카메라 시점 등 각종 연출이 더해져 모골퍼에게 필요한 정보를 간단한 조작으로 전달하여 줍니다.


그 이외에도 게이머의 취향을 적극 살린 5개의 샷 조작 방식이 있습니다. 클래식한 기존 샷부터 ‘모골5’에서 처음으로 등장한 본격 샷, 그리고 서클 샷을 비롯하여 재미있는 샷이 준비되어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익숙한 기존 샷을 사용하지만 ‘모골5’에서 도입된 본격 샷도 재미있더군요.


모두의 GOLF 6
▶ 샷의 종류가 대폭 늘어난 점은 큰 매력입니다.


모두의 GOLF 6
▶ 칩인을 노려서 웃챠!



그리고 매뉴얼을 꼼꼼하게 보지 않은 분들은 잘 모를 지도 모르는 ‘엑스트라 파워샷’도 재미있는 요소입니다. 아마 모르셨던 분이라면 이 글을 보고 해 보시는 것은 어떠신가요? 파워모드로 샷을 할 때, 임팩트를 하는 순간 PS Vita본체를 가슴 쪽으로 당겼다가 되돌리면 발동됩니다. 이 기술은 챌린지 후반 코스 공략에 매우 도움이 됩니다.


두 번째 빅 재미, ‘데일리 세계대회’입니다. 웹을 이용하여 스코어를 경쟁하는 ‘세계대회’는 이전의 시리즈에 있었지만 이번 PS Vita 통신기능을 활용함으로써 ‘언제든지, 어디에서나’ 그리고 ‘누구든지’ 간단히 아시아 각국의 모골퍼와 실력을 경쟁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모두의 GOLF 6
▶ ‘데일리 세계 대회’에 참가해 실력을 뽐내보세요!



‘데일리 세계 대회’는 매일 새로운 대회가 개최됩니다. 게임을 플레이 하는 것만으로도 자신의 실력을 랭킹으로 파악할 수 있게 해줍니다. 매일 3개의 대회가 열리는데 여기서 얻을 수 있는 포인트를 모아 랭킹을 확인할 수 있죠. 전 919명 중 461위네요. 그날 성과는 다음 날 확인할 수 있으니 천천히 기다리세요!

대회는 다양한 코스부터 ‘15초 이내에 무조건 샷을 하지 않으면 +1’, ‘파워모드 무한’, ‘스핀금지’, 대충 쳐도 들어갈 것 같은 ‘메가컵’ 등 다양한 특수 규칙이 더해지죠. 덕분에 매번 새로운 형태와 새로운 규칙의 대회에 참가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모두의 GOLF 6’는 언제까지나 즐길 수 있을 것 같은 풍부한 콘텐츠가 있습니다. 

모두의 GOLF 6

▶ 캐릭터를 터치하면 웃어주기도 하고 여러 가지 반응을 해줍니다.


모두의 GOLF 6
▶ 화면은 ’애착도2’이지만, 애착도를 올리면 캐릭터 능력에 여러 가지 효과가 더해져 갑니다.



자신의 로비캐릭터를 변경하여 아시아 모골퍼와 친구가 될 수 있습니다. ‘데일리 세계대회’ 외에도비주얼 로비에서 한가로이 느긋하게 쉬거나 이야기를 나눌 수도 있습니다. 국적이 달라도 대화를 나눌 수 있게 단축 대화도 있습니다. 한국인이 아니라든지 한국어가 통하지 않을 경우는 L버튼을 눌러 단축 대화를 나누거나 제스처로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습니다.

이 밖에도 ‘모두의 GOLF 6’에는 여러 가지 재미있는 요소가 있습니다. 시리즈에서 이어진 요소부터 필드에서 터치 요소를 적극적으로 활용한 오브젝트 리액션도 신선하고 즐겁습니다. 사물들이 일일이 반응을 한다는 점은 터치 조작을 제공하는 PS Vita의 요소를 살린 개발자들의 선물이 아닌가 싶네요.

모두의 GOLF 6
▶ 별을 다 모으면, 다음은 왕관이다!


모두의 GOLF 6

▶ 포인트에 여유가 있다면 컬렉션도 잊지 마시길!



포인트를 모아서 캐릭터를 구입하거나 복장, 골프 클럽이나 골프 공, 그리고 영상이나 음악을 구입할 수 있는 등, 컬렉션요소도 가득 차 있습니다. …물론 바로 살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챌린지 하고 랭크를 올려야 합니다. (후훗.. 노력 없이 성과를 기대하면 안되지요)


‘모두의 GOLF 6’의 전체적인 인상은 정식 넘버링 작품으로 손색이 없다는 것입니다. 캐릭터의 귀여운 동작부터 호쾌한 스윙까지 …한 타 한 타 정성 들여 치다 보면 어느 샌가 프로골퍼가 된 기분을 느끼게 해줍니다. 그리고 PS Vita특유의 새로운 기능들은 ‘자유’라는 매력도 더해주는군요.


모두의 GOLF 6

▶ 모골이 있어 즐겁답니다~ 



‘PS Vita를 구입하고 싶은데 어떤 게임을 사야 할지 모르겠어’ 라는 당신이라면 전 당신에게 ‘모두의 GOLF 6’를 추천합니다. 한글화로 지금까지 이상의 호쾌함과 스포츠 특유의 짜릿함을 느끼게 해줍니다. PS Vita로 만나는 신개념 스포츠, ‘모두의 GOLF 6’였습니다.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다음뷰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레뷰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글에 대한 여러분 생각을 남겨 주세요. 소중하게 의견 감사드려요!
  1. 요고 2012.05.08 2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저궁금해서물어보는데 한국엔3G모델언제발매되시는지아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