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 안녕하세요:-) 그라운드지기입니다. 수능 못지 않은 11월의 Big 이벤트, 빼빼로데이가 코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빼빼로를 주고 싶은 누군가를 마음 속에 담아두고 계신가요?  편의점 앞에서 파는 패키지상품도 좋지만 직.. 만들어 전달하면 이번 겨울이 춥지 않을 거에요! 정성이 담긴 선물에 감동을 받아 사랑스러운 감정이 몽글몽글 생길 테니까요!

 

오늘은 특별히 PlayStation®3 리틀 빅 플래닛 카팅 출시를 기념해 리빅보이와 함께 빼빼로를 만들어 보려고 합니다!

 

준비물은 다 샀는데 어떻게 만들지 모르겠어T_T 그냥 편의점 빼뺴로 살걸…”

 

(초콜릿, 스틱과자, 포장지, 데코레이션 가루 등 버라이어티한 빼빼로 재료들과 저렴한 가격의 즉석 중탕기가 인터넷에서 판매되고 있습니다. 배송이 무지 빠르답니다. *_*)

 

잠깐! 우울해 하긴 아직 이르다고! 뭐든지 창조해내는 나 리빅보이에게 맡겨줘,

중탕기만 있다면 초콜릿과 관련된 모~든걸 만들 수 있어!”

 

사실 중탕기가 없어도 빼빼로를 만들 수 있습니다. 냄비에 물을 끓이고, 시중에서 구입한 초콜릿을 토막토막 조각 내어 스테인레스 볼에 넣고, 냄비에 끓고 있는 물에 담그세요. 이것이 바로 중탕! 초콜릿이 냄비 바닥에 붙지 않게 쉬지 않고 저어줍니다. 그리고 빼빼로의 본체(?)라 할 수 있는 스틱 과자에 녹은 초콜릿을 쓱싹쓱싹 발라주시면 됩니다.

(부엌의 신 어머니에게 냄비사용을 들킬 경우 뒷감당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_T)

 

자 이제 준비한 초콜릿을 중탕기에 과감히 투척!

 

초콜릿이 떡국 떡 마냥 썰려 있는 이유는 뭉치지 않고 잘 녹이기 위함이랍니다. 시중에서 판매하는 초콜릿을 이용하실 경우 녹이기 전에 꼭 조각을 내주세요~

 

중탕기가 많이 뜨겁진 않지만 다치지 않게 주의하면서 만드시길 바랄게요 *_*

 

 

초콜릿이 다 녹으면 스틱 과자에 정성스럽게 발라주세요

 

 

마르기 전에 데코레이션 장식을 샤르르~ 뿌려주시면 알아서 착착 잘 붙습니다.

 

 

이번엔 조금 음흉한 마음을 표현할 수 있는 시커먼 빼빼로를 만들어볼까요?

 

는 훼이크고 사실 리빅보이 리미티드 에디션 빼빼로입니다. (깔맞춤)

 

데코레이션이 끝나면 잘 마르라고 통풍이 잘 되는 곳에 5분간 휴식~ 다 마르고 포장만 하면 끝!

 

, 빼빼로를 먼저 먹고 싶어하는 불청객이 나타났습니다.

내 빼빼로는 어디 있어?!?!”

 

빼빼로를 만드는데 큰 걸림돌이 있었습니다. 바로 달~~한 초코향을 감지하고 냄새의 근원지로 몰려드는 주위 사람들, 너도나도 하나씩 달라는데 다 줬다간 정작 선물할 빼빼로가 남아나질 않을 겁니다.

 

 

작고 아름다워!”

~ 그럴 줄 알고 손님들을 위해 따로 미니미 빼빼로를 준비해 놓았지요 *0*

 

저런 표정을 하고 빼빼로를 주는 너는 나쁜 남자도 아니고 착한 남자도 아니여

 

 

짜잔~! 포장까지 다 했으니 이제 전달할 일만 남았습니다 :-D

 

내 맘에 드는 카트 자동차는 물론이고 게임 맵까지 창조할 수 있는 리틀 빅 플래닛 카팅의 리빅보이, 빼빼로까지 만들다니 역시 못하는 게 없군요,

 

지금까지 리빅보이와 함께한 빼빼로 만들기 쿠킹클래스였습니다. 어떠셨나요? 빼빼로 만들기 참 쉽죠잉~? 11월에 마음을 사로잡아 12, 내년을 함께 하시길 바라면서 저는 이만 물러나겠습니다! 행복 넘치는 1111일 되세요~

 

 

리틀 빅 플래닛 카팅 출시기념 빼빼로!

LBP KARTING 이라고 써있는 겁니다. 그렇게 읽어주세요..

 

(가장먼저 댓글을 달아주시는 분을 생각하며 맛있게 먹겠습니다.)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다음뷰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레뷰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글에 대한 여러분 생각을 남겨 주세요. 소중하게 의견 감사드려요!
  1. 정준용 2012.11.10 11: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절 생각하며 맛있게 드세요 . ^^

  2. 기요미리빅! 2012.11.11 16: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진짜 귀엽네요ㅠ

    이게 바로 남자의손길이 닿은 빼빼로인가요 ♥

    리빅처럼 저도 도전해보겟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