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그라운드 지기입니다. 2013년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 중 하나이자 PlayStation® 을 대표하는 대작 중 하나인 갓 오브 워: 어센션의 시니어 테크니컬 아티스트 스티븐 김(Steven Kim)이 한국을 찾았습니다.

 

갓 오브 워: 어센션 스페셜 듀얼쇼크®3 컨트롤러를 손에 쥐고 한 컷!

 

SCEK의 상반기 라인업 발표가 있었던 미디어 행사와 유저시연행사 ‘PLAY The PlayStation®참석을 위해 소니 산타모니카 스튜디오를 대표해 한국을 찾은 스티븐 김. 2 28일 미디어 시연행사가 끝난 뒤 점심을 먹으러 향하는 그를 붙잡고 간단한 인터뷰를 청해보았습니다.

 

갑작스러운 요청에도 “Ok, That’s fine”이라며 흔쾌히 수락해 주어 그라운드 지기는 얼마나 기뻤는지 모릅니다 :-)

 

1살 때 미국으로 이민을 간 이후 처음으로 한국을 방문했다는 그가 인터뷰 장소로 정한 곳은 다름아닌 떡..이집! 덕분에 편안한 분위기에서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습니다.

 


신중한 표정으로 메뉴를 고르는 스티븐 킴

 

#이민 이후 첫 방문이라고 들었습니다, 한국의 첫 인상이 어떤가요?

 

스티븐 김(이하 김): 태어나자마자 미국으로 떠났기 때문에 한국에 대한 직접적인 기억은 없어요. 하지만 사는 곳이 LA이기 때문에 종종 한인타운에 가기도 하고 한국 드라마나 영화 그리고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한국의 모습을 보아왔습니다. 아직까진 TV화면 속 모습과 비슷한 것 같아요.

 

그라운드 지기(이하 그): 오호 그럼 최근에 본 드라마는 뭔가요?

 

:드림하이였어요. 예능프로그램은 무한도전을 즐겨보는 편입니다.

 

: 혹시 한국계 개발자이기 때문에 이번에 방한하게 된 건가요?

 

: 전혀요! 회사와 팀을 대표해서 해외에 나가는 일은 흔하지 않은 기회이기 때문에 경쟁이 매우 치열했어요. 많은 개발자들이 한국행을 희망했답니다. 수많은 경쟁자들과의 전투끝에 제가 비행기 티켓을 손에 쥐었습니다. 참 다행이라고 생각해요.

 

 

SCEAsia의 마케팅 스태프인 크리스씨도 동행해주셨습니다

 

#많은 팬들이 3월 유저시연 행사에서 당신을 만나길 기대하고 있습니다. 실제 팬들을 만나는 것은 처음일 텐데 어떤 기분이 드는지요?

 

: 정말 설레고 기쁩니다. 몇 년간의 게임 개발에 가장 힘이 되어 주는 건 팬들의 반응이거든요. 저희 팀에도 팬들의 편지와 선물들이 많이 와요. 개인적인 팬레터를 받는 건 주로 대외적으로 많이 알려진 디렉터들이죠.

 

: 주로 어떤 내용인가요?

 

: 감사인사부터 차기작에 대한 기대와 조언까지. 프로 수준급의 컨셉 아트 작품을 보내오는 팬들도 있습니다. 가끔 답장도 쓰곤 한답니다.

 

: 한국 팬들에게도 팬레터를 받은 적이 있나요?

 

: 아쉽지만 아직 없습니다.

 

: 이번 인터뷰 이후에 분명 한국에서 보내온 팬레터를 받으실 수 있을 거에요:-)

 


한국말도 곧 잘 했던 스티븐 김, 리스닝은 퍼펙트 했답니다


한 끼 식사로 매운 음식도 마스터 했습니다


 

#테크니컬 아티스트는 어떤 일을 하나요?

 

: 이 질문을 할 줄 알았습니다. 사실 테크니컬 아티스트는 게임 업계에서도 흔한 직업이 아니니까요. 테크니컬 아티스트는 디자인 팀과 프로그래밍 팀의 연결고리 역할을 하는 사람들이라 할 수 있습니다. 컨셉아트를 3D 결과물로, 즉 기술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죠. 한마디로 표현하자면 그림을 그리는 프로그래머라고 할 수 있겠네요.

 

: 올해 나이 서른 하나! 세계 넘버원 비디오 게임 회사의 테크니컬 아티스트, 그것도 시니어인 당신은 욕심쟁이 우후훗!

 

: (환히 웃으며) 젊게 봐준 거 맞죠? 고맙습니다. 저는 대학시절 애니메이션을 전공했어요. 지금 제가 하고 있는 일을 다른 게임 회사에서는 애니메이터가 대신하기도 한답니다.

 

하지만 산타나모니카 스튜디오는 테크니컬 아트에 대한 중요도를 높게 생각하는 회사입니다. 저에겐 행운이죠. 졸업과 동시에 입사를 했는데 당시 저를 포함해 테크니컬 아티스트는 2명이었습니다. 6년이 흐른 지금은 총 10명이 팀을 이루고 있습니다. 어린 나이에 시니어인 이유는우선 입사자에게 메리트를 주었기 때문이지 싶네요.



다 먹었는데, 이젠 뭘 하죠?

 

인터뷰 내내 밝은 미소와 겸손한 멘트로 그라운드 지기를 감동시켰던 스티븐 김. 쉬는 시간에는 주로 스트리트 파이터스타크래프트를 즐겨 한다는 그도 한국에 왔으니 관광을 좀 해야겠죠?

 

왼손은 거들 뿐

 

마침 날씨도 좋고 소화도 시킬 겸 근처에 있는 광화문으로 향했습니다


전설이 된 남자 이순신 장군을 카메라에 담는 스티븐 김

 

광화문 광장에서 가장 먼저 스티븐을 반겨준 이는 동전보다 동상으로 봐야 더 멋진 제너럴 이순신이었습니다. 이후 세종대왕 동상 앞까지 걸어가며 경복궁, 청와대 등 한국을 상징하는 건물들을 보며 나이스를 연발했답니다.

 

씨 유 어게인!”

 

3 2일 유저시연행사를 준비해야 한다기에 이만 그를 보내줄 수 밖에 없었습니다. 비록 짧은 시간이었지만 갓 오브 워라는 대작 게임 개발에 참여하고 있는 한국계 개발자를 만날 수 있어 그라운드 지기의 자부심이 한층 업! 처음 만났지만 친구처럼 편하게 대해준 스티븐 김에게 감사의 인사를 남기며 인터뷰를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갓 오브 워: 어센션에 대한 더 자세한 이야기는 유저시연행사 취재기에서 전해드릴게요~ “씨 유 어게인!”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다음뷰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레뷰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글에 대한 여러분 생각을 남겨 주세요. 소중하게 의견 감사드려요!
  1. 게임성은 좋은데 2013.03.05 17: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한번 다클리어 하면 질려버려서 따로 무료나 유료로 스토리추가 dlc가 나왓으면 하는...그리고 18세 등급게임인데도 청소년들도 많이 하던데...잔혹성 말고도 다음 신작은 액션위주로의 15세 등급의 신작 게임 나오면 좋겠다는....

    • Favicon of https://psblog.tistory.com BlogIcon 그라운드지기 2013.03.06 1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번 작에는 멀티플레이도 가능하니 보다 오래 즐기실 수 잇지 않을까 합니다. 청소년이용불가 타이틀인 만큼 청소년 여러분들은 이용을 자제해주셔야 합니다. ^^;

  2. 안녕하세요 2013.03.05 20: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이번 섬란 물량 사태나 그전 물량들.. 저니나 도쿄정글.
    롤리팝 체인소 등등등 을 보면..
    왜 되도않는 수요예측으로 매번 물량 조절을 실패하시는건지 이해가 안갑니다.

    유저들이 매번 말하지 않나요?
    선주문, 선입금을 받아라.
    선주문제로 최소한 사려는 사람들은 살수 있게 해달라..라고요.

    왜 그걸 매번 무시하고 용팔이들 되팔이들 배만 불려주나요?
    왜 카구라를 되도 않는 물량을 풀어서 현재 판매가가 기본 6만5천원에서
    7만원 8만원입니다. 정가가 8만원인가요?

    용산가면 최소 7만원씩 불러요.
    저니도 그랬고 도쿄정글도 그랬고 롤리팝체인소도 그랬습니다.

    누가 수요예측을 하는지 모르겠는데 진짜 답답한 사람같네요.

    무작정 많이 풀어서 덤핑되거나.
    무작정 조금 풀어서 프리미엄 붙이거나. 이 두개밖에 못하는건가요?

    선주문 선입금을 받으면 덤핑 위험도 확연히 줄고.
    프리미엄 붙어서 유저들만 피해보고 장사꾼들은 배채우는
    사태도 줄어들텐데 왜 매번 이러나 모르겠습니다.

    일어 모르면 플레이 하기 힘든 영웅전설 같은건 비한글화에 물량도 많이풀어서
    덤핑나고.
    일어 몰라도 그나마 할만한 액션게임인 카구라는 비한글화에 물량은 적게 풀고.
    이해가 안갑니다.

    소비자들은 다 아는걸 왜 물량 푸는 사람들은 그걸 모르는건지 이해가 안가네요.

    • Favicon of https://psblog.tistory.com BlogIcon 그라운드지기 2013.03.06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타이틀 발매 수량은 제작사 및 판매점들과의 협의를 통해 결정됩니다. 재고부담이 있는 만큼 판매점들로부터 적절한 수요를 예측해 출고하고 있으나, 예상외로 수요가 높은 타이틀의 경우에는 일시적으로 품절될 수 있습니다. 그러한 타이틀의 경우에도 재주문을 넣어 다시 물량을 풀고 있으니 양해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3. 산은산물은물 2013.03.05 23: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에?! 토요일에 계셨다니! 스태프분들께 여쭤봐도 모른다하셨는데!(비밀임무..신건가요?!..) 스티븐 킴씨 사인회때 가까이서 뵜는데 상당히 훈남이셨죠ㅎ(부러웠습니다ㅜ 외모가 안되는 1인인지라ㅜ) 사실 스티븐 킴씨는 사인회하시기 전에 미리 뵜었습니다ㅎ 사인회 시작 시간 전에 시연회 바로 윗층 커피숍에 계시던군요ㅎ(크리스씨와 여자두분과 함께ㅎ) 미리 가서 인사드릴까하다가 대혼란이 있을거같아서 꾹 참고 조용히조용히ㅎㅎ 시로 사장님은 그 당시 수수하게 입고 오셔서 다들 잘 모르시더라구요ㅎㅎ 그러고보니 아마 시로 사장님 싸인까지 받은건 저밖에 없었던거 같은데..(제가 알기론 그렇습니다ㅎ다른분들도 받으셨으려나?!ㅎ) 시로 사장님, 스티븐 킴씨 와의 포토타임때 포스터 펴면서 찍은 사람중 사인 두개 되있던건 아마 저밖에 없었을테니 지기님은 계셨다면 보셨을수도 있겠군요ㅎ
    환하게 웃으며 대해주신 스티븐 킴씨, 갑작스런 사인요청에도 흔쾌히 해주신 시로 사장님, 친절한 스태프분들 그리고 좋은 게임들 시연까지 정말 좋은 시연회였습니다ㅎㅎ
    (ps 제가 예상하는 분들 중 한분이 맞다면 지기님께선 솔로로 계실 분이 아니신 ㅎㅎ 하산하시겠군요ㅎㅎ 외모가 안되서 슬픈 1인은 게임이나 사러 가야겠습니다ㅜㅜ)